[아시안게임]김태훈, AG 태권도 2연패

김사진 | 2018.08.30 17:34 | 조회 286 | (0)


세계태권도 최강자 김태훈(24·수원시청)이 아시안게임 2연패의 쾌거를 이루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남녀 볼링 대표팀, 전원 금메달…최초 '부부 금메달리스트' 탄생



“金 다 따야 했는데” 2년 후를 기약하는 ‘최강’ 한국 양궁



22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지엑스포에서 열린 아시안게임 역도 남자 67kg급에서 금메달을 딴 뒤 북한의 오강철은. 눈물을 흘리면서 자신의 심경을 솔직하게 밝혔다. 그는 지난 5월에 어머니가 돌아가신 사연을 털어놨다. 그는 "어머니 생각과 조국의 명예를 떨쳤단 생각에 눈물이 났다"며 이유를 밝혔다.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93개(1/10페이지)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김사진 1
  2. 조균우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