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미륵 라엘’은 지금 우리 곁에 와 있다! - 붓다와 UFO, 예고된 미륵' 라엘리안 강연회
KBNS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4.06.15 13:02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오승준 한국 라엘리안 대표는“이제 예수 등 다른 고대 예언자들은 물론, 붓다의 가르침을 따르는 한국 불교도들은 라엘이 붓다가 3000년전 예고한 말법시대(미륵이 출현해 활동하는 마지막 시대=현세)의 구세주‘미륵’임을 깨닫고, 인류의 창조자‘외계인 엘로힘’을 한반도에 맞이하려는 한국 라엘리안 무브먼트의 대의와 활동에 적극 협조하고 동참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불교도는 물론 수많은 한국인들이 수천년 동안 기다려온‘미륵 라엘’은 지금 우리 곁에 와 있으며, 더 늦기 전에 그의 조언과 가르침에 귀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우리나라엔 유독 미륵 신앙의 뿌리가 깊다. 삼국시대의 미륵보살 반가사유상과 화랑도, 후삼국시대의 미륵 신앙, 고려시대의 향도, 그리고 조선시대의 후천개벽사상에서 찾아볼 수 있다. 그중 특히 붓다(석가모니 부처)의 가르침을 기록한 불교경전 <증일아함경>에는 미래 세상(현세)에 미륵이란 부처(인류를 구원할‘최후의 예언자’)가 나타날 것이라고 예고하고 있다.

인간을 비롯한 지구 상 모든 생명의 기원이 외계인(ET) 엘로힘(Elohim : 고대 히브리어로‘하늘에서 온 사람들’을 뜻함)이란 고도의 외계문명에서 비롯됐다는 그들의 메시지를 전파하는 한국 라엘리안 무브먼트(대표 오승준)는 불경의 기록과 불교유적에 대한 고증 및 현지 답사를 통해 국제 라엘리안 무브먼트의 창시자인‘라엘(Rael)’이 바로 불교 창시자인 붓다가 예고한, 역사 상 마지막으로 등장하는 예언자인‘미륵’이라는 사실을 밝혀냈다. 이 사실을 전하기 위해 오는 6월 15일(토요일) 오후 7시 <붓다와 UFO, 예고된 미륵>이라는 제목으로 줌(Zoom)을 통한 온라인 대중강연회를 연다. <아래 온라인 강연회 안내 참조>



라 엘

먼저 강연 1부에서는 인류의 창조자인 외계인‘엘로힘(Elohim)’과 붓다와의 관계를 살펴본다.‘엘로힘(Elohim)’의 원래 의미는 고대 히브리어로“하늘에서 온 사람들(하느님=우주인=외계인=창조자)”이며, 2만 5000년 전 우리 은하계 내 다른 행성에서 광속을 초월하는 우주선(UFO)으로 지구를 방문해 DNA(유전자) 합성을 통한 고도의 생명과학기술로 모든 생명체를 창조(지적설계)한 외계문명의 과학자들이다.

당시 과학지식에 어두웠던 우리 선조들은 초격차의 전지전능한 과학기술을 구사하는 그들을 초자연적 신(神)으로 오해했다. 그들은 각 시대와 지역에 따라 그들의 메신저(예언자 : ‘진실을 밝히는 자’라는 뜻)를 보냈는데, 모세와 붓다, 예수, 마호멧 등 주요 종교 창시자들이 단적인 예다. 붓다(석가모니) 역시 우주에서 온 창조자 엘로힘이 지구 상에 파견한 고대 예언자들 중 한사람이었다.

강연 2부에서는 불교경전 <증일아함경> 제49권 제51 비상품에 기록된‘미륵’이 바로 ‘미륵 라엘’임을 밝힌다. “미래세계에‘미륵’이라는 이름의 부처가 출현하는데 그 나라(계두성/鷄頭城 : 닭 머리 모양의 나라)는 계두왕(닭의 왕)이 다스리는 곳”이라고 기록돼 있다.

‘닭(鷄)’은 오래 전부터 프랑스의 상징이었다. 프랑스 축구대표팀의 유니폼에는 닭의 문양이 그려져 있으며, 프랑스 응원단은 살아 있는 닭을 손에 들고 흔들며 열광하기도 한다. 바로‘닭의 나라’이기 때문이다. 프랑스인을 가리키는‘골(Gaule)’이라는 단어의 뜻도‘닭’이며, 프랑스의 국토도‘닭의 머리(鷄頭)’처럼 보인다. 또한 <화엄경>에는 “불기 3000년에 미륵이 나타나 삼세(과거, 현재, 미래)의 진실이 밝혀진다”고 기록돼 있다.

실제로 ‘미륵 라엘’은 1946년 9월 30일‘닭의 왕’ 드골 치하‘계두국’프랑스의 중부 도시 뷔시에서 태어났다. 그리고 그는 <화엄경>의 기록대로 불기 3000년(대승불교인 북방불교가 사용하던 연도)에 해당하는 1973년 12월 13일, 프랑스 중부에 위치한 클레르몽 페랑의 한 사화산(퓨이드 라 쏘라)에서 UFO(일명 미확인 비행물체)를 타고 온 외계인(ET)‘엘로힘’의 대표(야훼)와 6일 동안 만나 인류의 과학적 기원과 현재, 그리고 미래에 관한 주요 메시지를 받은 후 이를 도서‘지적설계<www.rael.org/ko>’로 펴내 전 세계에 알리고 있다. 이와 함께 인류의 창조자들인 외계인 엘로힘을 맞이하기 위한‘지구 대사관’<https://etembassy.org 참조> 건설을 목적으로 다문화, 초교파 및 무신론적 종교단체인 국제 라엘리안 무브먼트를 스위스에 창설했다.

‘미륵 라엘’은 바로 불경에 예고된 대로 오랜 옛날부터 보존돼 온 진실의 기록들이 과학에 의해 밝혀지는 현세‘계시의 시대, 과학의 시대’에 기존 종교의 신비주의와 죄의식을 걷어내고 인류의 과학적 기원, 우주와 인간에 대한 과학적 이해를 바탕으로 한 외계인 엘로힘의 메시지와 가르침을 전 세계에 전파하면서 인류를 우주적 각성을 통한 개화(開花)와 행복, 공동 번영으로 이끌기 위한 특별한 사명을 수행하고 있다. 그는 매년 각 대륙에서 라엘리안 세미나(행복아카데미)를 주관하며 인류의 행복과 각성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유튜브에서 한국어로 번역된 그의 특별한 강연을 무료로 시청할 수 있다. <Rael Academy : www.youtube.com/c/RaelAcademyChannel>

[ Copyrights © 2016 KBNS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