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캄보디아 건설 사업단 한국 방문 한국 민간기업 –캄보디아 부동산개발 및 광산 개발 예정
KBNS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2.08.05 10:56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국 민간시공회사와 캄보디아 일부 지역건설이 최종 타결될 예정이다. 



 
마라클시티 (송진호 총재)은 캄보디아 벵소티(VENG SOTHY) 국무부 장관. 학소바나(HAK SOVANNA) 총재 쑤온소팔(SUON SOPHAL). 치브파 (CHHAV PHA) 캄보디아 건설사단 일행 은 7월 29일 미라클시티 건설 시행사 초청으로 한국에 도착해 대한민국 국회 대회실에서 양 국간 건설 포럼를 실했으며 7월 30일 롯데월드타워. 포항 체철. 호텔부지. 부동산 개발지역. 왜간 전기자동차 부품공장을 방문했으며 8월3일 미라클시티 송진호 총재가 방문단을 위해 대한민국 국기인 국기원에서 태권도 시범 공연을 관람 후 4일 4박5일 모든 일정을 마치고 4일 본국으로 귀국했다.  



캄보디아 건설단 포항제철 방문해 안내원을부터 설명을 득고있다
 
미라클 송진호 총재는 캄보디아 건설사업 협상 타결을 공식 선언하고 공동 선언문에 서명할 예정이며 미라클시티-캄보디아 대학과 학과 신설을 이미 체결한 가운데 최단기 협상 전 과정을 비대면으로 진행한 최초의 협상이며 이미 역내 포괄적 경제 동반자 협정에 함께 참여하고 있으며, 모든 것이 타결 한다면 상호 보완적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미라클시티그룹 송진호 총재가 국기원에서 태권도 시범공연 전 인사말을 하고있다.
 
특히 캄보디아는 베트남, 태국, 라오스를 연결하는 메콩 지역의 허브이며 성장 잠재력이 커 아세안 시장으로의 접근이 더욱 공고해질 전망이며 미라클시티 –캄보디아가 최종적으로 우리는 전체 품목의 95.6%를, 캄보디아는 93.8%의 관세를 철폐할 예정이며 캄보디아는 전체 품목의 93%, 수입액의 52.4%만 관세를 철폐 이번 협상 타결을 통해 전체 품목의 0.8%포인트, 전체 수입액의 19.8%포인트를 추가로 개방하게 될 예정이다. 



대한민국 경제살리기 포럼에 참석한 캄보디아 대사및 건설단 기념촬영
 
민간 건설 시공사는 양국 협력 협정문에도 합의할 예정이며 정보통신, 전자상거래, 농업 등의 분야에서 상생 협력 모델을 발굴하고 경제 교류와 협력을 증진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하였으며, 감염병 대유행 상황 시 협력에도 합의해 감염병이 크게 유행해도 양국 간 필수 물자와 인력은 이동할 수 있도록 해 지속적인 경제 교류 기반도 확보할 예정이다.

미라클 시티 와 캄보디아는 국내 절차를 신속히 진행해 빠른 시일 내에 협정문에 정식 서명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 Copyrights © 2016 KBNS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열분해
  2. 울릉
  3. 울릉도
  4. 현충일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