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남한권 울릉군수, 울릉견학 육사생도 대상 안보강연 국방의 중추가 될 육사생도들에게 군인으로서의 마음가짐과 안보의식 설파
KBNS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22.07.26 11:07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남한권 울릉군수는 지난 7월 25일 오후 4시 울릉 한마음회관에서 국토순례 및 울릉·독도 안보현장 견학차 방문한 육군사관학교 1학년 생도 300여 명을 대상으로 안보교육을 실시했다. 


남한권 울릉군수는 지난 7월 25일 오후 4시 울릉 한마음회관에서 국토순례 및 울릉·독도 안보현장 견학차 방문한 육군사관학교 1학년 생도 300여 명을 대상으로 안보교육을 실시했다. 

울릉·독도 국토순례는 매년 1학년 생도들을 대상으로 안보의식 고취와 국토수호 의지 함양을 목적으로 시행되는데, 올해는 ‘울릉 개척 사상 첫 번째 국군 장군’인 남한권 울릉군수의 안보강연을 첫 순서로 시작했다. 

남한권 울릉군수는 “장차 국방 수호의 중추적 역할을 완수할 예비장교들을 대상으로 고향 울릉에서 안보교육을 주관하게 된 것에 대해 자부심과 책임감, 말로 표현하지 못할 사명감을 느낀다. 

급변하는 국제 정세 속에 군인은 국가수호를 위해 평소 최전선에서 총칼을 정비하는 것뿐만 아니라, 올바른 가치관과 도덕적 품성을 바탕에 둔 안보의식으로 정신을 무장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평생 국가와 민족수호를 위해 헌신한 군인 출신으로서 나의 강연이 후배들의 올바른 군인정신과 철저한 안보의식을 확립시키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면 좋겠고, 이번 국토순례를 통해 대한민국 최동단을 수호하는 울릉‧독도의 중요성을 알아가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남한권 울릉군수는 “장차 국방 수호의 중추적 역할을 완수할 예비장교들을 대상으로 고향 울릉에서 안보교육을 주관하게 된 것에 대해 자부심과 책임감, 말로 표현하지 못할 사명감을 느낀다. 

[ Copyrights © 2016 KBNS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열분해
  2. 울릉
  3. 울릉도
  4. 현충일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