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지역뉴스
인천 중구, 공중화장실 자동음성인식 비상벨 본격 도입 -공중화장실 30개소 육성으로 인식해 작동하는 비상벨 설치-
KBNS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11.06 14:26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인천시 중구(구청장 홍인성)가 비상상활 발생시 음성만으로 작동 가능한 비상벨을 올해 말까지 원도심 9개소, 영종 2개소, 용유 19개소 등 공중화장실 총 30개소에 음성인식이 가능한 안심비상벨을 설치한다.


이번 사업은 서울 강남역 살인사건 등 흉악한 범죄를 예방하고자 공중화장실에 안심이용 비상벨을 설치해 범죄예방에 기여하고 화장실을 이용하는 주민과 관광객들에게 안심할 수 있는 이용환경을 제공하기 위함이다.


특히 이번에 설치되는 비상벨은 버튼을 누르거나 사람의 음성을 인식해 작동하는 비상벨로 “사람살려” 또는 “도와주세요” 등 위기상황에서 나올 수 있는 사람의 음성과 비명을 인식해 작동한다.


사람의 음성을 통해 작동한 비상벨은 112 상황실과 즉시 연결돼 경찰이 즉각 출동조치가 가능하다.


구 관계자는 “최근 예측이 불가능한 흉악범죄가 잇따르면서 주민들의 불안이 커졌다”면서 “이번에 설치되지 않은 공중화장실에는 향후 시기를 고려해 추가로 더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s © 2016 KBNS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김선근+기자
기간 : 현재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