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식약처 ‘제4회 한-아세안 의약품 GMP 컨퍼런스 개최 - 아세안 국가와 의약품 분야 협력을 강화 -
KBNS 뉴스통신사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승인 2018.10.31 17:16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식품의약품안전처 전경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류영진)는 아세안(ASEAN) 10개국의 의약품 분야 규제당국자 20명 등을 대상으로 ‘제4회 한-아세안 의약품 GMP 컨퍼런스’를 오는 11월 1일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 호텔(서울 강남구 소재)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컨퍼런스는 아세안 국가와 의약품 분야 협력을 강화하고 아세안 지역 의약품 시장 진출 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15년 이후 4번째 행사이며 참가국은 동남아시아 국가연합(Association of South-East Asian nations)으로서 총 10개국으로 구성(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폴, 태국, 부르나이, 라오스, 캄보디아, 미얀마, 베트남)이 참가 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날 “세안의 GMP 규제조화 및 향후 계획 과 ”아세안 각 회원국의 GMP 최신 규정 등 안내 등 아세안 회원국의 한국 의약품 제조소 GMP 실사 사례 및 주요 지적사항 등을 발표하며 아세안 지역의 의약품·바이오의약품 시장 동향 살필 예정이다.
  


컨퍼런스에 앞서 지난달 31일 내용고형제 생산시설, 바이오시밀러 제조시설, 자동화 창고운영·관리 시스템(WMS), 실험실정보운영시스템(LIMS) 등 화학의약품, 바이오의약품 제조소 2곳을 방문했다.
  
   식약처는 컨퍼런스를 통해 아세안 국가와 상호 협력체계를 더욱 공고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국내 제약산업의 해외 진출을 지원하기 위한 다양한 국제 협력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 Copyrights © 2016 KBNS뉴스통신사 All Rights Reserved ]
 
신고 인쇄 스크랩 글꼴 확대 축소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 주간 검색어
  • 현재 검색어
  1. 김선근+기자
기간 : 현재기준